크립토홍빠오 박병현 대표, "체인브릿지게임 내달 출시"
크립토홍빠오 박병현 대표, "체인브릿지게임 내달 출시"
  • 이재덕 기자
  • 승인 2018.09.17 18: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빙내역만 기록하는 방식... '게임의 빠른 블록체인화' 특징
크립토홍빠오 김병현 대표
크립토홍빠오 박병현 대표

블록체인 기술이 들어간 또 하나의 게임이 10월 출시된다.

블록체인 게임기업 크립토홍빠오 박병현 대표가 17일부터 19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고 있는 블록체인서울2018에 참가, 자사의 블록체인 게임 관련 플랫폼인 '체인브릿지'를 소개하고, 관련 게임의 출시가 임박했음을 고지했다.

스타트업을 위한 '최고의 블록체인 프로젝트를 찾아라'라는 행사에 참가한 박병현 대표는 자사의 블록체인 플랫폼 '체인브릿지'를 소개하는 주제 발표에서 이더리움과 비트코인에 이어 EOS 등 차세대 블록체인이 속속 등장하고 있지만 매출을 발생시키는 눈에 띄는 디앱 업체들이 나오지 않고 있다고 전제했다.

그 이유로는 느린 속도와 비싼 수수료, 어려운 기술 접근, 복잡한 지갑생성의 4가지를 들었다. '체인브릿지'라는 플랫폼은 이 4가지를 해결한 것으로, 빠른 속도와 싼 수수료, 블록체인기술을 몰라도 가능한 편리한 플랫폼이라는 것이 박 대표의 주장이다.

게임블록체인 플랫폼 '체인브릿지' 구조
게임블록체인 플랫폼 '체인브릿지' 구조

체인브릿지는 '(연산서버/밸런싱서버/계정서버)-모니터링서버-블록체인지갑서버-콜드월렛'의 6개 구조로 이루어져 있지만 '블록체인 지갑서버'에만 퍼블릭 블록체인이 적용된다. 복잡한 연산 등의 기능은 체인브릿지에서 하고, 필요한 결과 정보만 블록체인에 저장하는 방식이다. 참고로 마지막 단계인 콜드월렛은 망 분리를 통해 네트워크와 차단된 하드웨어에 암호 화폐를 보관하는 하드웨어 지갑이다.

골든나이츠 이미지를 강조한 크립토홍빠오 부스
골든나이츠 이미지를 강조한 크립토홍빠오 부스

박 대표는 "생태계의 시작은 지갑 서비스"라며 "매출 발생을 위해 게임서비스부터 시작한다"고 말하고, 크립토홍빠오의 구성원의 18년 게임업력을 강조했다. 크립토홍빠오는 현재 글로벌유저 6만 명을 유치했고, '또띠주'라는 보드게임과 '골든나이츠'라는 RPG, HTML5 게임포털 글로벌서비스까지, 만반의 게임 출시 준비를 마쳤다.

크립토홍빠오의 기념주화
크립토홍빠오의 기념주화

박 대표는 "또띠주는 중국에서 윷놀이수준으로 많이 하는 보드게임이고, 두 번째 골든나이츠는 이미 국내에서 월 2억을 벌고 있는 게임"이라고 설명했다. 또, "인도네시아의 경우 카드보급률이 4%도 안 되는데, 수수료 40%와, 구글 30%, 빌링 수수료를 떼면 개발사가 벌어들이는 수익은 극히 일부"라며 "체인브릿지를 적용, 코인을 결재수단으로 붙이면 글로벌 진출이 쉽고, 게임머니 복제도 막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크립토홍빠오는 올해 1월부터 개발을 시작, 토큰과 지갑을 완성했고, 블록체인과 연동되는 게임을 10월말까지 개발하여 내년 1월 글로벌에 서비스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