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영복 차림 밋업은 처음이지?" 코인인, 이태원 1주년 풀(POOL) 파티 현장
"수영복 차림 밋업은 처음이지?" 코인인, 이태원 1주년 풀(POOL) 파티 현장
  • BC인사이트
  • 승인 2019.08.13 1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영복을 입고 파티를 하는 이색 블록체인 관련 풀(POOL) 파티가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열렸다. 

글로벌 블록체인 커뮤니티 기업 코인인은 9일 저녁 서울 이태원 해밀톤 호텔 5층 야외 수영장에서 코인인(Coinin) 1주년 풀파티를 개최했다. 이 파티는 Coinin, BLOCK GLOBAL, Bitboy 및 글로스퍼, DooriDoori, MXC, SOURCE 주최, BLUCON, xsensor, BRP, FOBLGATE가 스폰서로 참가한 가운데, 400여명의 블록체인 유명인사와 모델, 참가자들이 블록체인 업계 발전과 미래에 대해 논의했다.

개막연사에서 BLOCK GLOBAL의 창업자인 시옌강(时艳强)은 BLOCK GLOBAL 산하에 Block Tech, Block 캐피탈, Huopin online, Coinin, blocktimes, Beecast를 두고 있고, 글로벌 고교 블록체인 애호가 연맹을 설립했으며, 10여개 블록체인 기업에 투자를 하여 블록체인 업계의 레이아웃 및 아시아 블록체인 미디어의 전략배치를 완료했다고 Coinin의 모기업인 BLOCK GLOBAL을 소개했다. 

BLOCK GLOBAL의 창업자인 시옌강 개막연사

이어 글로스퍼 김태원 대표는 포블게이트는 글로스퍼와 BRP 인큐베이터로 거래소 기능을 탑재한 게임플랫폼이라고 소개했다. 김 대표는 “Coinin과 함께 일하면서 직접 운영을 많이 배웠다. 일주년을 축하드리고 발전하는 모습을 보여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아울러 국내 유명 인큐베이터 BRP의 Steve Han도 풀타치에 참여하여 코인인의 1주년을 축하했다. 

BRP의 Steve Han 스피치

한편 SOURCE 프로젝트 창업자 Zach도 이번 Coinin 1주년 풀 파티에 참석했다. SOURCE는 소원(溯源) 영역에서 블록체인 기술에 기반하여 레이어2 기술 아키텍처를 사용하여, 크로스 체인 호환 기술을 갖춘 차세대 소원 퍼블릭 체인이다. Zach는 Coinin의 생일을 축하하고, 더 많은 사람들이 SOURCE프로젝트에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단상에 선 TVCC의 Alex는 "TVCC는 유명한 한국 블록체인 미디어"라고, 소개하고 다이빙을 하며 현장 분위기를 최고조로 만들었다. 
 

Coinin 일주년 풀 파티 현장 게스트
Coinin 일주년 풀파티 세레모니

BLOCK GLOBAL&Coinin CEO Allen은 각지역에서 온 게스트들에게 감사의 뜻을 표하면서, Coinin은 한중팀으로 미디어, 인큐베이션, 투자업무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2018년 7월 처음으로 한국을 방문하면서 1년동안 많은 친구들이 Coinin과 같이 성장하여 1년사이에 Coinin는 50여개 행사를 협력 혹은 주최했고, ’Blockchain in Korea’ 인터뷰 프로그램은 50명의 게스트를 인터뷰했으며, 또한 20여개 한중 프로젝트에 서비스를 제공했다고 전했다. 이어 최근 Coinin는 글로스퍼 프로젝트를 인큐베이션하고 있다며 근환을 전했고, 더욱 많은 사람들이 Coinin&BLOCK GLOBAL과 같이 성장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BLOCK GLOBALCoinin CEO Allen 스피치
Coinin 일주년 풀 파티 현장 게스트

풀파티 현장에는 글로스퍼, 포블게이트, BRP, SOURCE, MXC, BLUCON, xensor, D.Street, 코인플러그, 비트소닉, Bibox, BIFROST, Genesis Capital, Du Capital, ZBG, TVCC, 비트보, 도리도리등 프로젝트 게스트들이 참석했고, 이들은 블록체인 투자기관, 거래소, 미디어, KOL등 많은 영역에서 활동중이다. 

한편 코인인은 4월29일 2000명 한국 투자자 서밋에 이어,  9월초 BLUCON과 함께 서울에서 투자자 서밋을 개최하고, 10월말 Dconference와 함께 부산에서 서밋을 개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